반응형

디바이스국내 포함 총 13개국서 디자인권 확보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은 개발 중인 코로나19 흡입 치료제(부데소니드+아포르모테롤)의 디자인권을 국내와 해외 각지에서 확보하고 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2035년 5월까지 국내에서 권리를 확보하고 있는 흡입 치료제 디바이스는 자체 기술로 개발한 건조분말 흡입제 약물 전달 장치다

 

유속에 따른 전달 효율의 변화가 최소화되어 환자에게 일정한 약물 전달을 기대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간편한 작동 방법을 가지고 있어 흡입기를 처음 사용하는 환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일본유럽미국캐나다 및 러시아 등 총 13개국에서도 각각 흡입 치료제 디바이스의 디자인권을 등록받았다해당 국가에서 동일·유사 디자인의 약제 흡입기에 대한 권리 행사가 가능하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연구개발과 디자인권 확보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흡입형 치료제 생산 공장을 완공하고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으로부터 GMP 승인을 받은바 있다.

 

흡입 치료제 생산 시설은 국내 최초로 흡입기 디바이스 및 흡입제제의 생산부터 포장까지 전 과정 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일일 최대 약 8,000(디바이스)의 흡입제 생산이 가능하고디바이스 1개당 60도즈의 약물을 장착할 수 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