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반응형
▶ ::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카테고리의 글 목록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의약계(헬스케어)전문기자 ▶헬스케어 전반(제약,약사, 의약품유통(물류위수탁),의료,병원, 바이오, 건기식,(기능성)화장품.위생용품)등 ☞제보 및 보도 자료, 제품 홍보.마케팅 문의 이메일: jp11222@naver.com 열씨미
tistory 로고 이미지 =====================

===========================ú

============================
« 2021/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강원도 삼척의 설경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10. 2. 18. 08:23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명절을 맞아 태백선 열차를 타고 고향인 삼척에 다녀왔다.
눈이 1`미터 이상 쌓였으나 날씨가 따뜻해 절반 가량은 녹은듯..

니콘90D, SIGMA 10-20㎜광각



반응형

고향의 산천 설경(도계->태백)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2. 22. 11:54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지난 2월 8일 고향을 다녀오는 길에
1월말에 4일간 쉬지않고 내린 눈이
여전히 태백준령의 높은 산을 뒤덮고 있다.

동해를 지나 도계를 거쳐 태백으로 향하는
통리재를 숨가쁘게 오르는 열차의 창밖으로
설경이  아름답게 펼쳐진다.

10키로도 안되는 구간에
터널이 20여개 가량 있어 연속으로
찍기 어려웠지만 디카로 짧게 찍어봤다.

2-3년 후면 긴 터널이 뚫려
이 풍경도 더이상 보기 힘들어 질것 같다...
반응형

4일간의 끊임없는 폭설 후..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2. 12. 14:33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지난 1월말...
4일간 폭설이 내렸다.
지역민들의 말에 의하면 1미터 이상은 족히 왔다는 것이다.
실제로 2월7일 방문시에도 1주일이상이 흘렀음에도 불구
공원의 벤치의자가 묻혀서 등받이만 노출된 상태였다.

70-80년대 대부분이 슬레이트 지붕이었던 당시
눈이 30센티 이상만 오면 지붕이 내려앉을까봐
밤새 잠도 못자고 싸리비나 삽으로 눈을 끌어 내리던
기억이 새롭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반응형

해마다 변해가는 고향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2. 10. 08:04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해마다 변해가는 곳...
폐광으로 무너져 황폐화되던
강원도 삼척시 도계읍이
조금씩 살아나고 있다.

블랙밸리 골프장...(건립)
강원대학교 유치...(건립중)
38국도 확장...(공사중)
태백서 도계까지의 최장의 철도터널(공사중)
스키장 건설(건립중)
석탄산업합리화자금을 통한
도로개설과 기타기반 인프라 공사 등등.,,

매년 변해서 나도 잘 모를 정도이지만
그래도 발전하는 모습이 기분좋다.

여전히 인구는 전성기(70년대후반) 대비
5분의 1로 줄어들었지만 조금씩 활기를
되찾을수 있을 것으로 본다.

반응형

얼마후면 사라질 한국의 그랜드캐년..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2. 5. 09:18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청량리에서 강릉으로 가는 태백선 열차.
태백준령을 넘는 스위치백 기찻길이
조만간 사라질듯 합니다.

태백을 지나 통리라는 역에
도착하면 저 아래 까마득히
1천미터가 넘는 산이
내 발아래에 보이고

그 태초의 자연을 닮은 산야가
감탄사를 절로 내게 하는곳..

여행가들이 캐나다의 숲보다
더 멋지다고 감탄하는 그곳.

한국의 그랜드캐년이라고
일컫는 그곳을 이제 기차여행을통해
볼수 없을듯합니다.

그곳에(태백 동백산역-삼척시 도계역)
18키로 가량되는 국내최장의
철도터널이 뚫렸답니다.

산이 높나 직선으로 가지못하고
지그재그식으로 기차가 산을 오르내리던 그곳.
남한에서 유일한 방식의 그 철길이 터널이
완전히 뚫리면 사라지게 될 겁니다.

고향이라 그런지 더욱 아쉽기만 합니다.
그래도 고장이름은 몰라도 많은 외지인들이
뒤로 가는 기차길 하면 다들 알곤 했었는데...

다행이도 지역주민들이 그곳을 관광자원화한다고
하니 기대감을 갖고 두고볼일 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에 보이는 철로중 왼쪽선로로 산위에서 내려온 기차가 앞에 보이는
     철로
가 교차하는 곳까지 갔다가 오른쪽 철로로 뒤로전진하면서 산 아래로
기차가 천천히 내려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열차가 뒤로 후진해서 내려가는 지점인 흥전역. 역에 그 특징을 알리는 안내글
        이 역에 쓰여져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쪽 선로로 산에서 내려온 열차는, 왼쪽 선로로 후진하면 산 아래로 내려간
              다. 이 즈음에서 열차안내방송이 나온다. 자세한 설명과 함께...
              처음타는 사람은 되돌아간다고 웅성웅성.. 그나마 요즘은 방송을해서 다행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른쪽에 스위치백식 철길이 보인다.남한에는
                                   유일하게 이곳에만 있는 철도이다.

                                  

반응형

도계읍 전두시장 뒷편 오십천변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1. 28. 23:31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원도 골짜기가 다 그렇듯 삼척시 도계읍 또한 하천을 따라 길게 마을이 형성돼있다.
정선,영월,태백,삼척을 지나다보면 하천에 아슬아슬하게 쇠파이프로 지지한채 지어진
집들을 많이 볼 수 있다.

관동팔경에 나오는 삼척 죽서루 옆을 흐르는 오십천의 상류에 기둥을 박고 서있는
집들이 마치 동남아시아의 한 빈곤국가를 보는듯하다.그러나 뒷모습은 이렇지만
앞면은 아스팔트 도로를 접하거나 시장통이어서 전혀 딴 판의 모습이다.

도계역에서 내리면 보이는 전두시장의 뒷배경

반응형

국내 최장의 철도터널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1. 28. 23:23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강원도 태백선  동백산에서 삼척시 도계읍까지 국내최장의 철도터널(약18키로)이 뚫리고있다. 이 터널이 뚫리면 철도여행의 명물 스위치백식 철도가 사라지게 된다.터널 관통공사는 모두 마무리됐고 향후 1-2년 후면 기차가다닐 것이다. 기대감보다는 아쉬움이 많이든다.



반응형

강원도 삼척 사투리..ㅋㅋ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1. 22. 16:04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강원도 사투리도 가지가지다
강릉, 속초지역의 북한 억양의 사투리.
영월 지역의 충북억양의 사투리
원주, 춘천지역의 경기억양의 사투리
인제, 평창, 정선의 오리지날 (?)사투리
그리고 특유의 삼척 사투리.

이런 소리가 들리는가?

"~했거덩(표준말 ~했거든)"
"마르 쫌 조심해"( 표준말 말을 좀 조심해)
아이고 참 디루워서(표준말: 아이고 참 드러워서)
그밖에 강원도 삼척 특유의 억양들을 들으면 재미난다.


반응형

신기 통방아(물방아)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1. 22. 15:58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삼척시 신기면 환선굴 입구에 있는
흐르는 계곡물을 이용한 통방아.(물방아)
물길을 방아 쪽으로 돌려 물이 방아에 고이면 
그힘을 이용해 방아를 찧는다.
 우리나라에 유일하게 남아있다던데..


반응형

도계시내 폭설

◆MY LIFE/▷나의 살던 고향은... | 2008. 1. 22. 15:54 | Posted by 김종필 기자 열씨미
반응형

삼척, 태백지역에 지난주말부터 폭설이 내린다.
태백은 60센치가량 왔다는데 지금도 온다.

어릴적 아침에 일어나면 내 어깨만큼 마당에
쌓인 눈을 보면서 좋기보다는 화장실 가는
길만드느라 눈 치오고 지붕 내려앉을까
지붕 눈 쓸어내리던 기억만 남아있다.


반응형
TAG , 도계, 폭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