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2022년도 약사회 및 유관기관 시무식 가져

 

김대업 회장 '시대적 변화에 능동적 대처' 당부

 

대한약사회(회장 김대업)3일 오전, 본회 및 유관기관 임직원이 함께한 가운데 화상으로 2022년도 시무식을 진행했다.

 

김대업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2022년 임인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모든 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호랑이처럼 건강한 한 해를 보내시길 기원한다.”라고 밝히며, “본회를 비롯해 유관단체 구성원 모두 감염병 상황의 힘든 과정들을 슬기롭고 현명하게 대처해 온 데 대해 감사한다고 전했다.

 

이어, 약사회 사무처에는 외부의 정책 변화에 대한 준비를, 약사공론은 그간 탄탄해진 경영을 바탕으로 약업게 최고 언론으로 도약해 줄 것을 각각 주문했다.

 

약학정보원은 사이버연수원시스템 및 정보원 자체 시스템 등을 안정적으로 안착시켜 줄 것 등을 요청하는 한편 의약품정책연구소에 대해서는 약업계에 존재 이유를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대업 회장은 모든 임직원이 2022년에는 우리사회에서 요구하는 정책적인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가 필요함을 강조하고, 각자 본인의 자리에서 맡은 역할을 꼼꼼하게 챙겨 줄 것을 당부했다.

 

김대업 회장의 새해 덕담에 이어 유관단체장의 인사말과 격려가 이어졌다.

 

시무식에 이어 김대업 회장을 비롯한 참석 임원들은 모바일을 통한 회원신고를 진행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한동주 서울시약사회 회장 이진희 약사공론 사장 최종수 약학정보원 원장 박혜경 의약품정책연구소 소장 이모세 환자안전약물관리본부 본부장 김이항 약바로쓰기운동본부 본부장 이광민 정책기획실장 등이 자리를 함께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