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의료/병원/바이오벤처/▷의료(의원,학회,논문. 신의술, 신간등)

대한신장학회, 국제학술대회 KSN 2022 개최

by 너와집 2022. 4. 19.
반응형

대한신장학회, 국제학술대회 KSN 2022 개최


슬로건 “아시아 국가들과 동반 발전”

 

대한신장학회(이사장 양철우) 2022526-294일간 서울 드래곤시티에서 제42차 대한신장학회 국제학술대회 “KSN2022”를 하이브리드 방식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KSN2022의 슬로건은 아시아 국가들과의 동반발전(K-Nephrology, Together with Asia!)으로 아시아 국가들과의 활발한 학문적 상호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학술대회는 총 78개의 세션, 253건의 강의, 80건의 구두 발표, 325건의 포스터 발표, 8건의 기업 발표 및 30개의 부스 전시로 구성된 매머드급 학회로 진행된다.

 

초청 연자는 총 239명으로 이중 국외 초청자가 60(25%)이다. 초록은 21개 국가에서 총 423편이 접수되었으며 이중 150편이 국외로 전체 초록 수의 35%이다.

 

KSN2022의 가장 큰 특징은 아시아 국가들과의 실질적인 교류이다. 기존의 국제학회 및 단체와의 합동 심포지엄 이외에 아시아 국가들과의 교류가 신설된다.

 

아시아 국가들과 공동으로 Asian Nephrology Forum을 개최하고, 홍콩 및 일본 신장학회와는 공동 심포지엄이 새로 마련하였다.

 

 

또한 아시아 지역에서 신장이식에 관여하는 신장내과 전문의를 위한 세션과, 아시아 각국의 젊은 우수 연구자들의 기초연구를 활성화하기 위한 Basic Science Symposium을 처음 개최할 예정이다.

 

국제학회와의 교류 뿐 아니라 국내 유관 학회와의 합동 심포지움도 계획되어 있다. 대한내분비학회 고혈압학회 및 대한임상영양학회와 만성콩팥병 환자의 치료와 관리에 대한 토론을 계획하고 있다. 아울러 간호사 및 일반인을 위한 강좌도 열릴 예정이다.

 

특히 국제학회가 영어로 진행됨에 따라 동시통역을 시행하여 참가자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학회 이상호 학술이사(강동경희대병원 신장내과)학술대회 규모와 프로그램 측면에서 신장학 분야에 가장 권위있는 미국신장학회 학술대회와 비교할 수 있을 정도라고 밝혔고, 학회 양철우 이사장(가톨릭의대 서울성모병원)이번 KSN2022를 통하여 대한신장학회가 명실상부 아시아를 선도하는 국제적인 학회로 도약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학회는 지난 5년간 국제화에 역량을 집중해왔으며 그 결과 아시아신장학회, 한국-일본-대만 신장학회 및 KDIGOMOU를 맺은 바 있다. 2021년에는 국제신장학회, 유럽신장학회, 2022에는 아시아 9개국및 호주 및 뉴질랜드 신장학회와 인적, 학문적 교류에 대한 MOU를 맺은 바 있다.

 

KSN2022 등록은 학회 홈페이지를 통하여 접수할 수 있으며 (https://ksn.or.kr) 사전등록 마감은 427(수요일)이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