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올라케어, 카카오톡 채널서 비대면 진료 서비스 시작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 채널서 진료. 약 배송까지

비대면 진료 & 약 배송 플랫폼 올라케어가 앱 설치 없이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비대면 진료부터 약 배송까지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카톡 바로 진료’ 서비스를 13일 오픈했다.

 

‘카톡 바로 진료’ 서비스는 모바일 환경에서 누구나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올라케어’ 카카오톡 채널을 추가하면 별도의 앱 다운로드 없이 바로 이용 가능하다. 이로써 올라케어는 업계 최초로 카카오톡 채널·모바일 앱을 통해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통합 플랫폼을 구축했다.

 

카카오톡은 지난 2020년 기준 국내외 카카오톡 누적 가입자 수 1억 명을 넘어섰다.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카카오톡 출시 11년째인 지난해 6월 기준 월간 사용자 수는 4566만 명이다. 또한 국내 주요 타 메신저와 비교했을 때 작년 8월 기준 사용되는 카카오톡의 국내 점유율은 87%를 넘어서는 등 국민 메신저로 통한다.

 

올라케어 관계자는 “카카오 계정 하나로 생활 대부분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대부분의 국민들이 사용하고 있는 카카오톡을 통해 별도의 앱을 다운로드 하지 않아도 비대면 진료부터 약 배송까지 이용할 수 있어 사용자의 접근성을 높였다”라고 말했다.

 

해당 서비스는 ‘올라케어’ 카카오톡 채널을 추가하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간편 가입 후 개인 정보 및 원하는 진료 시간, 질환 등을 선택하는 등 앱과 동일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올라케어를 운영하고 있는 ㈜블루앤트 김성현 대표는 “최근 올라케어는 서비스 전반에 걸쳐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업데이트하고 있다. 디지털 사회에서 모바일 하나로 간편하게 의료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병원 가기도 힘든 바쁜 현대인들이 적절한 시기에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덧붙여 “카톡 바로 진료는 현대 사회에 가장 적합한 방안이라 판단되며, 앞으로도 올라케어는 비대면 진료 플랫폼 모바일 환경을 지속적으로 최적화하여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올라케어는 ‘카톡 바로 진료’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올라케어’ 카카오톡 채널을 추가한 신규 회원과 기존 회원 대상으로 선물을 지급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일 예정이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