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일본 최대 사과생산지인 아오모리현은 지난 91년 크나큰 태풍으로
수확량의 90%가 땅에 떨어졌다.

망연자실한 농민들앞에 이장이 아이디어를 냈다.
발상의 전환
'여러분. 남아있는 10%가 있잖습니까.
이것을 활용해 보도록 하자구요"

이장은 고민고민 끝에 남아있는 10%의 사과에
떨어지지 않는 사과' 라는 브랜드를 달아
고가정책으로 시장에 내놨습니다/

결과는 대박이다.
무려 10배가 넘는 가격에도 불구하고
수험생의 부모들에게 불티나게 팔려나갔다는 겁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