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충남약사회, "의사의 약사상대 갑질 차단책 필요"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의약계(헬스케어)전문기자 ▶헬스케어 전반(제약,약사, 의약품유통(물류위수탁),의료,병원, 바이오, 건기식,(기능성)화장품.위생용품)등 ☞제보 및 보도 자료, 제품 홍보.마케팅 문의 이메일: jp11222@naver.com 열씨미
tistory 로고 이미지 =====================

===========================ú

============================
« 2021/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반응형

충남약사회, "의사의 약사상대 갑질 차단책 필요"

 

약국 길들이려는 의사의 치졸한 민낯..반드시 척결해야

 

충남약사회는 16일 성명을 내고 "도내 약국에서 같은 건물 의원의 의사로부터 어이없는 폭언과 갑질을 당한 약사의 모습을 보며 개탄을 금할 수 없다."고 밝히고 " 막말과 갑질을 자행한 의사를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며, 재발방지와 다양한 정치적 제도적 개혁을 위한 노력을 정치권과 정부에 강력히 요청한다"고 밝혔다.

도약사회는 "이번 사안은 인격적으로 덜 성숙한 개인 의사의 문제로 보이지만 자세히 들여다보면 현 의약분업의 제도적 부작용이 곪을대로 곪아서 생긴 문제이며, 병원 입점시 공공연히 약국에 리베이트를 요구하는 것은 어느덧 관행처럼 되어있고약사를 길들이기 위한 처방목록 변경바코드 삭제타약국으로 유도 등의 행태는 의사의 치졸한 민낯이 아닐수 없다"고 분노했다.

 

이어 "이처럼 약국의 생존과 연결되어있는 처방전을 빌미로 벌어지는 일부 의사의 도넘은 행태는 일부의 문제로 넘기기에는 이미 광범위하게 만연되어있는 관행이자 악습이며, 특히 의사 혹은 의사의 지인이 건물주즉 상가 임대인의 지위를 갖고 있을 때 약사를 얼마나 극한으로 몰아넣을 수 있는지를 적나라하게 보여준다"고 개탄했다.

 

도약사회는 "실제로 전국에는 의사가 약국의 상가를 차명으로 임대하는 경우가 셀 수없이 많다."고 강조하고 "이에 약국이 의약분업의 상황과 취지에 걸맞게 최소한의 독립을 보장할 수 있는 법적 제도적 장치를 만들어야 함을 강력히 천명한다"고 밝혔다.

 

반응형